하이웨이

 

 

직관이 나에게
그가 무얼 선택하든
그녀가 어떤 결정을 하든
그대로
함께 따라 주라고 했어.

그래서 난
하이웨이

그렇게 시작된
이야기.

 

[2016. 03. 22_ Tokyo, Japan]

 

그림 없는 그림책2

 이전글다음글

Scroll Up